로고

인천 남동구, 폐수 배출업소에 관리능력 향상을 위한 환경 기술지원

곽희숙 | 기사입력 2022/09/20 [15:42]

인천 남동구, 폐수 배출업소에 관리능력 향상을 위한 환경 기술지원

곽희숙 | 입력 : 2022/09/20 [15:42]

 

인천시 남동구는 환경관리에 취약한 폐수 배출업소 7곳을 대상으로 환경전문가와 함께 기술지원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술지원을 받은 업체는 최근 3년 내 환경 관련법 위반사업장, 운영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사업장 등으로 구성됐다.


기술지원단은 경력 10년 이상의 환경전문가와 공무원이 3인 1조로 사업장을 방문해 사업장에서 배출되는 폐수에 대한 오염도 검사 등 환경시설 적정 운영 여부를 확인했다.


특히 효과적인 기술지원을 위해 산업·세차 두 분야로 나눠 분야별 환경전문가가 참여했다.


이들은 폐수배출시설 및 제반 시설에 대한 시설 개선 사항과 관리 방안에 대해 안내하고, 기본적인 폐수처리 과정 인식이 부족한 사업장은 현장 교육을 실시했다.


남동구 관계자는 “지속적인 행정지도에도 시설 노후화 및 운영관리 공백에 따른 부적정 운영사항에 대한 적발이 반복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근본적인 문제 해결방안이 필요했다”라며 “앞으로도 환경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사업장에 대한 기술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