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남도] “외국인근로자, 고용센터로 고용허가 신청하세요”

곽희숙 | 기사입력 2022/09/22 [17:51]

[경남도] “외국인근로자, 고용센터로 고용허가 신청하세요”

곽희숙 | 입력 : 2022/09/22 [17:51]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고용노동부에서 9월 19일부터 29일까지 신규 외국인근로자 1만 명(전국기준)에 대한 고용허가신청서를 접수함에 따라, 도내 희망 사업주들이 빠짐없이 신청하도록 당부했다.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번 고용허가는 지난달 31일 외국인력정책위원회에서 신규 외국인력(E-9) 입국 쿼터를 1만 명 확대 결정한 것으로, 업종별로는 △제조업 6,800명, △농축산업 1,230명, △어업 610명, △건설업 360명, △탄력배정분 1,000명이다.

 

신규 외국인근로자 고용허가는 관할 고용센터와 외국인고용허가제시스템 누리집(www.eps.go.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결과발표는 10. 17.(월) 오후 2시, 오후 4시, 2회에 걸쳐 사업주에게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안내될 예정이다.

 

구비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국번없이 1350, 도내 고용노동지청(고용센터 포함)에 문의 가능하며, 외국인고용허가제시스템 누리집(www.eps.go.kr)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달, 도내 기업체들이 숙련된 외국인근로자를 보다 안정적으로 고용할 수 있도록 △장기비자 발급(E-7-4) 쿼터 확대, △단기에서 장기비자 변경 시 기준을 완화하는 제도개선 사항을 법무부에 건의하였다.

 

또한, 경남도는 도내 기업체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노사민정이 협의하여 외국인근로자 고용제도를 홍보할 계획이다.

 

최방남 경남도 노사상생과장은 "이번에 신규 배정되는 외국인근로자가 도내 제조업 및 뿌리산업 등 인력난을 겪고 있는 기업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특히 사업주는 반드시 내국인 구인 노력(워크넷 등)을 거쳐 외국인 고용허가 신청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할 것을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