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주광역시] 다중이용시설 비상구 개방해주세요

- 시 소방안전본부, 8월까지 출입문 폐쇄·잠금 등 특별점검

곽희숙 | 기사입력 2022/06/27 [16:15]

[광주광역시] 다중이용시설 비상구 개방해주세요

- 시 소방안전본부, 8월까지 출입문 폐쇄·잠금 등 특별점검

곽희숙 | 입력 : 2022/06/27 [16:15]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8월까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폐쇄한 다중이용시설 출입구 등 비상구 관리 실태를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에서는 관내 의료시설 및 노유자시설을 중점으로 다중이용시설 출입문 폐쇄·잠금 등 행위를 불시에 점검하고 비상구에 장애물을 쌓아놓는 등 관행적인 불량사항을 확인해 시정명령을 한다.

 

또 자동화재탐지설비 및 소화설비 전원 차단, 옥내소화전 앞 물건 적치 등 소방시설 차단 행위에 대해서도 집중 점검한다.

 
특히 소방관서장 주도 하에 간담회를 개최하고 화재안전간담회 전담반을 구성해 소방시설 점검 및 유지·관리 안내, 관계인 화재안전관리 및 피난시설 사용법 교육, 피난동선 확인, 소방활동 취약요인을 분석한다.

 

이 밖에도 소방차량 위치 선정 및 소화활동설비 활용 화재진압 훈련을 하는 등 대상물과 지속적인 합동 소방훈련으로 최단 거리 출동로를 확보하고 화재 초기부터 관내 소방력을 총동원해 초기 대응을 강화할 계획이다.

 
소방안전본부 이남수 방호예방과장은 “그동안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폐쇄한 비상구는 화재발생 시 우리에게 생명의 문과도 같다”며 “불 나면 대피가 먼저 이뤄질 수 있도록 비상구 개방과 자율안전관리 문화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