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한국수력원자력(주) 임직원 , 경주시에 수해 이재민 의연금 전달

이재민지원 성금 5330만 원 기탁으로 따뜻한 마음 전달해

박기표 | 기사입력 2022/09/30 [17:27]

한국수력원자력(주) 임직원 , 경주시에 수해 이재민 의연금 전달

이재민지원 성금 5330만 원 기탁으로 따뜻한 마음 전달해

박기표 | 입력 : 2022/09/30 [17:27]

▲ 한국수력원자력㈜의 임직원들이 30일 경주시청 대외협력실에서 태풍 ‘힌남노’ 수해 이재민 의연금 5330만 원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박기표] 경주의 대표기업 한국수력원자력㈜ 임직원들이 30일 경주시청을 방문해 태풍 ‘힌남노’ 피해복구 성금 5330만 원을 전달했다.

지난 20일, 한국수력원자력㈜ 본사에서 성금 1억 원을 기탁한 것에 이어 다시 한 번 노사합동으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한 뒤 기부금을 전달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최영두 노조위원장은 “태풍 힌남노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주시민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어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항구적 피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소중한 뜻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전달한 성금은 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태풍피해 복구비 및 이재민 의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