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시의회, 재협상 촉구 관련 ‘서울지하철 5호선 인천 검단 경유 촉구 결의안’상임위 통과

서울지하철 5호선 검단 경유 추진 협상서 인천시 제외

곽희숙 | 기사입력 2022/12/05 [17:48]

인천시의회, 재협상 촉구 관련 ‘서울지하철 5호선 인천 검단 경유 촉구 결의안’상임위 통과

서울지하철 5호선 검단 경유 추진 협상서 인천시 제외

곽희숙 | 입력 : 2022/12/05 [17:48]

▲ 인천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명주 의원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인천광역시의회가 서구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서울지하철 5호선 검단 경유 추진에 대해 강력한 의지를 표명했다.

인천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위원장 임관만)는 5일 열린 제283회 제2차 정례회 상임위원회에서 본 위원회 소속 김명주(민·서구6) 의원이 발의한 ‘서울지하철 5호선 인천 검단 경유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앞서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7월 5일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서울지하철 5호선 김포·검단 연장을 추가 검토사업으로 반영하며 지자체 간 합의와 타당성 분석을 거쳐 추진하기로 했다.

하지만 지난달 11일 인천시와 합의 없이 서울시장, 김포시장, 서울 강서구청장 등 3개 지자체만 서울지하철 5호선 검단 연장 추진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일방적으로 진행했고, 여기서 인천시는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결의안을 발의한 김명주 의원은 “내년까지 계획인구가 18만7천81명의 수도권 서북부지역의 행정·문화·교육의 중심지로 거듭날 검단신도시를 경유하는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사업은 인천 서구를 도시 균형 발전과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로 서구 주민들의 기본적인 교통수단의 권리였다”면서 “인천시가 이번 업무협약에서 제외됐다는 소식에 서구 주민은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서울지하철 5호선 검단 연장 노선 추진에 따른 서구 주민이 조금이라도 희생을 당하는 일이 없어야 한다”며 “인천시는 서구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하루빨리 재협상을 진행해 검단 연장 노선 추진이 반드시 포함되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야 하며, 만약에 인천시가 또 업무협약에서 빠진다면 이는 무능의 소치가 아닐 수 없다”고 했다.

한편, 상임위에서 심사한 조례안은 오는 16일 ‘제6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