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구시, Z세대와 함께 지방분권 홍보 나서

2. 9. 14:00 대구시 지방분권 대학생 홍보단 발대식 개최

박경태 | 기사입력 2023/02/09 [15:51]

대구시, Z세대와 함께 지방분권 홍보 나서

2. 9. 14:00 대구시 지방분권 대학생 홍보단 발대식 개최

박경태 | 입력 : 2023/02/09 [15:51]

▲ 지방분권 대학생 홍보단 발대식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대구시는 2월 9일(목) 14시 지방분권 대학생 홍보단 발대식을 개최하고 디지털 시대를 주도하는 Z세대의 시각으로 지방분권은 물론 대구시의 주요 정책들에 대한 본격적인 홍보에 나섰다.

대구시는 2017년 전국에서 제일 먼저 대학생을 통한 지방분권 홍보단을 운영하기 시작했으며, 올해 제7기에 이르기까지 열정과 젊음을 대표하는 대학생들과 오랜 기간 지방분권 홍보를 선도해 왔다.

이날 출범한 제7기 지방분권 대학생 홍보단은 2대1의 경쟁을 뚫고 선발된 대구·경북 지역 대학생 33명으로 구성됐으며, 관심 분야별 5개 조로 나눠, 2023년 한 해 동안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각종 SNS 매체를 활용해 지방분권의 중요성을 홍보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디지털 기기와 기술에 능숙하고 자유분방한 의사 표현으로 대표되는 Z세대의 트렌드에 맞춰 지방분권 정책을 개발하고 홍보방안을 마련함으로써 대구시가 지방분권을 주도하고, 국정목표인 “대한민국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이끌어가겠다는 구상이다.

이날 발대식은 홍보단 위촉장 수여, 인사말씀, 활동사항 안내 등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적극적으로 활동을 한 홍보단원에게는 연말 해단식을 통해 대구광역시장 표창 등 인센티브가 주어질 예정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지방분권을 이루기 위해서는 중앙을 적대적으로 생각하여 권한을 무조건적으로 가져와야 하는 대상으로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중앙과 지방의 협력을 통해서 가능하다”고 말하며, “자치조직권같이 지방이 당연히 가져야 할 권한은 중앙과 협의하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