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시 유성구, 다함께돌봄센터 7호점 무상임대 협약 체결

전민동 엑스포아파트와 함께…

박경태 | 기사입력 2023/03/28 [09:57]

대전시 유성구, 다함께돌봄센터 7호점 무상임대 협약 체결

전민동 엑스포아파트와 함께…

박경태 | 입력 : 2023/03/28 [09:57]

▲ 대전시 유성구청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대전시 유성구는 28일 유성구청 중회의실에서 전민동 엑스포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무상임대 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다함께돌봄센터는 초등 방과 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지자체가 공공시설이나 공동주택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로, 소득수준과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기초학습 및 다양한 돌봄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번 협약은 대전시에서 가장 큰 대단지인 전민동 엑스포아파트(3,958세대)에 다함께돌봄센터 유성아이 7호점을 조성하기 위한 사항으로, 입주자대표회의는 아파트 주민공동시설 일부(2층, 200㎡)를 다함께돌봄센터 운영을 위한 공간으로 10년 동안 무상제공하고, 구에서는 7월 중 개소를 목표로 시설 리모델링 공사를 실시하고 전문 위탁운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한편, 유성구는 민선8기 촘촘한 방과후 돌봄 인프라 구축을 위해 마을공동체 돌봄, 학교돌봄터, 다함께돌봄센터 등 다양한 형태의 돌봄공간을 조성하고 있으며, 올해 센터를 3곳 더 설치하여 연도 내 15개의 돌봄공간 운영으로 지역 내 돌봄문화를 확산시켜 나갈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를 위해 단지 내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해주신 아파트 입주자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다함께돌봄센터가 단순히 돌봄을 제공하는 것에서 나아가 양질의 교육프로그램까지 제공하도록 지역사회와 협력하겠다.”라고 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