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 한기채 총회장 및 임원, 헌혈로 2021년 새해 업무시작

이명란 | 기사입력 2021/01/05 [22:40]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 한기채 총회장 및 임원, 헌혈로 2021년 새해 업무시작

이명란 | 입력 : 2021/01/05 [22:40]

총회장 한기채 목사(왼쪽)를 비롯한 임원들이 헌혈을 하고 있다. ⓒ총회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총회장 한기채 목사)가 4일 2021년 신축년 새해 업무를 사랑의 헌혈로 시작했다.기성 총회는 코로나19 사태로인한 헌혈 급감으로 수혈이 필요한 중환자들을위해, 1월 4일 간소한 비대면 시무예배 후 사랑의 헌혈행사를 통해, 소중한생명을 살리는 일에 동참하기로 했다.

 

이날 헌혈은 대한적십자사 헌혈버스가 서울 강남구 대치동 총회본부를 방문해, 사전 신청한 한기채 총회장 등 총회 임원과 총회본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1시간에 6명씩 헌혈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특히 총회장 한기채 목사는 62세의 고령에도 헌혈을위해 선별진료를 받았으며, 복용하는 약까지 사흘간 끊고 헌혈에 동참했다.

 

총회 본부에서도 헌혈에 참여하는 직원들에게는 특별 휴식을 제공하기로 했다.작년 말부터 한국교회에서는 코로나19로 부족한 혈액 보충을위한 헌혈운동이 곳곳에서 펼쳐지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