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송파구, 잠실 새마을시장 99개 점포에 ‘안심 디자인’ 옷 입힌다!

고객 눈높이에 맞춘 판매대로 개선해 장보기 편리한 전통시장 만든다!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05/30 [15:55]

송파구, 잠실 새마을시장 99개 점포에 ‘안심 디자인’ 옷 입힌다!

고객 눈높이에 맞춘 판매대로 개선해 장보기 편리한 전통시장 만든다!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05/30 [15:55]

▲ 송파구, 잠실 새마을시장 99개 점포에 ‘안심 디자인’ 옷 입힌다!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송파구 대표 전통시장인 새마을시장의 점포 판매대가 보기 좋고 장보기 편리하게 바뀐다!

송파구가 새마을시장 내 소상공인 99개 점포의 낡은 외부 판매대를 시장 특성을 반영한 디자인으로 연말까지 전면 교체한다고 30일 밝혔다.

구는 ‘2023년도 서울시 소상공인 안심디자인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사업비 2억 8천 5백만 원을 확보했다. ‘안심디자인 지원’ 사업은 전통시장 판매대를 보기 쉽고, 고르기 쉽고, 알기 쉽게 바꿔 전통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기존 전통시장 판매대는 바닥 가까이 낮게 설치돼있어 고객뿐만 아니라 상인들에게도 불편한 구조였다. 또한 최근 전통시장이 외국인 관광객 방문과 MZ세대 레트로 열풍 등으로 명소화되고 있는 시점에서, 트렌드에 맞는 새로운 변화가 필요했다.

구는 개선사업을 통해 ‘쾌적하고 장보기 편리한 새마을시장’으로 탈바꿈해 고객 신뢰를 확보할 계획이다.

먼저, 시장 특성을 반영한 디자인과 개별 점포 맞춤형 판매대를 제작한다. 시장 전체의 통일성을 유지하면서, 사용자의 편리성과 효율성을 고려한 ‘안심 디자인’을 입히고, 판매대를 소비자의 눈높이에 맞게 끌어올린다. 판매대는 쇼케이스, 계단식 판매대, 모듈형 바구니 매대 등 상품과 점포 특성을 살린 적합한 형태로 모두 교체한다.

또한, 외국인 관광객과 MZ세대의 전통시장 유입을 공략한다. 전통시장에 관심 있는 새로운 소비층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특색 있는 디자인 요소를 반영해 시장 환경을 개선해 나간다. 잠실종합운동장 야구 관람객, 잠실 관광특구의 외국인 관광객이 쉽게 방문 할 수 있는 입지적인 장점도 적극 활용한다. 향후 잠실 마이스(MICE) 개발 시 다국적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매력을 갖춘 전통시장으로 변화시킬 예정이다.

안전한 시장 통행로 확보를 위한 상품진열 제한선의 일종인 고객안전선 준수에도 확약서 작성, 교육 이수와 계도 등으로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한편, 새마을시장은 지난 2020년 강남3구 최초 아케이드 설치로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 그 외에도 시장통행로 포장, 화재알림시설 설치, 고객지원센터 건립 등으로 송파구 대표시장으로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이번 안심 디자인 사업으로, 새마을시장의 경쟁력이 한층 강화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변화하는 소비환경에 적극 대처해 서민경제의 중심인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