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개통…“연천~서울 40분”

신영모 | 기사입력 2023/05/31 [06:06]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개통…“연천~서울 40분”

신영모 | 입력 : 2023/05/31 [06:06]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동두천 상패~연천 청산면 초성리 구간 개통

9.85㎞ 4차로 신설 연천~서울 40분, 연천~의정부 30분 소요 접근성 UP

 

 

[경인투데이뉴스=신영모 기자] 서울 경계부터 연천군 등 경기북부를 잇는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전 구간이 24년 만에 개통됐다.

 

서울지방국토관리청은 30일 동안터널 일원에서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상패~청산 구간) 개통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통식에는 김덕현 연천군수, 김성원 국회의원,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 안경호 서울지방국토관리청장, 박형덕 동두천시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는 서울 경계부터 의정부, 양주, 동두천을 거쳐 연천군 청산면까지 36.75㎞를 남북으로 잇는 자동차 전용도로다. 동두천 상패~연천 청산면 구간은 총사업비 2661억원을 들여 4차로(9.85㎞)로 신설됐다. 상패~청산 구간이 개통함에 따라 의정부 장암부터 양주 회천, 동두천 상패, 연천군 청산면 초성리로 이어지는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전 구간이 개통됐다.

 

이에 따라 기존 80분가량 소요되던 연천과 의정부간 통행시간이 35분으로 45분 이상 단축된다. 여기에 연천에서 서울 외곽까지 자동차로 3~40분이면 갈 수 있어 교통 여건이 열악한 연천 지역 교통 여건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천군은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와 함께 하반기 동두천~연천 전철(수도권 1호선)이 개통함에 따라 서울 및 경기도 시군과의 접근성이 대폭 좋아지는 만큼 우수기업 유치 및 인구유입 정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와 더불어 수도권 1호선이 개통하는 만큼 연천군이 접경지역이라는 지리적 불리함을 극복하고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서울과 연결되는 도로망이 갖춰지면 기업 유치가 수월해지는 등 지역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1호선 개통, 서울~연천 고속도로 조기 착수 등 지역의 미래를 위한 교통인프라 확충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