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신혜선-안보현, 로맨틱 수족관 투샷! 숨멎 유발 ‘운명적 재회’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06/08 [10:28]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신혜선-안보현, 로맨틱 수족관 투샷! 숨멎 유발 ‘운명적 재회’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06/08 [10:28]

▲ [사진 제공=tvN ‘이번 생도 잘 부탁해’]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tvN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신혜선과 안보현이 수족관을 사이에 두고 운명적으로 재회한 로맨틱 투샷이 포착됐다.

오는 17일(토)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이번 생도 잘 부탁해’(연출 이나정/극본 최영림, 한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스튜디오N, 화인컷)는 전생을 기억하는 인생 19회차 ‘반지음’이 꼭 만나야만 하는 ‘문서하’를 찾아가면서 펼쳐지는 저돌적 환생 로맨스. 네이버웹툰 평점 9.98, 글로벌 누적 조회수 7억 뷰의 이혜 작가의 동명 웹툰 ‘이번 생도 잘 부탁해’를 원작으로 하며 여기에 ‘마인’, ‘좋아하면 울리는’, ‘쌈, 마이웨이’의 이나정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 중 신혜선은 전생을 기억하는 인생 19회차 여자 ‘반지음’ 역을, 안보현은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재벌 2세 ‘문서하’ 역을 맡았다.

반지음의 이번 생의 목표는 그녀가 윤주원(김시아 분)으로 살았던 18회차 인생에서 만난 가장 특별한 인연 문서하와의 재회인 것. 두 사람은 전생의 인연을 현생으로 이어가면서 설렘 가득한 환생 로맨스를 펼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시간이 멈춘 듯 운명적인 심쿵 재회를 하는 신혜선과 안보현의 투샷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신혜선은 유유히 헤엄치는 물고기들과 거북이들을 홀린 듯 바라보고 있다.

마치 안보현의 자취를 찾는 듯 수족관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신혜선의 모습으로 잠시 추억에 잠긴 듯 신혜선의 눈빛이 애틋해져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그 순간 고개를 드는 신혜선과 건너에서 수족관을 바라보고 있던 안보현의 눈길이 마주쳐 보는 이의 심장을 떨리게 한다. 두 사람은 서로를 빤히 바라보고 있는데 고요하고 평화로운 수족관의 분위기와 두 사람의 로맨틱한 모습이 보는 이의 마음마저 훈훈하게 덥힌다.

특히 안보현의 얼굴을 뚫어지게 바라보는 신혜선의 눈빛은 심장을 요동치게 할 두 사람의 운명을 예감하게 하고 있다. 과연 신혜선은 재회의 순간 첫눈에 안보현을 알아볼 수 있을지 두 사람의 운명적 재회가 담길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첫 방송에 관심이 고조된다.

tvN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제작진은 “신혜선과 안보현이 찰나의 순간이지만 ‘이번 생도 잘 부탁해’의 환생 로맨스를 암시하는 두 사람의 재회를 설렘 그대로 완벽하게 표현했다. 때로는 심쿵하게, 때로는 애틋하게, 운명 같은 사랑을 그려낼 두 사람의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이번 생도 잘 부탁해’는 오는 6월 17일(토) 밤 9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