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천시, 농식품 수출의 중심지로 비상하다 !

2023년 농식품 수출정책 평가 대상 수상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3/06/09 [11:02]

김천시, 농식품 수출의 중심지로 비상하다 !

2023년 농식품 수출정책 평가 대상 수상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3/06/09 [11:02]

▲ 김천시, 농식품 수출의 중심지로 비상하다 !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난 6월 8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3년 경북 농식품 수출 촉진대회에서 ‘2023년 농식품 수출정책 우수 시군 평가’ 최고등급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김천시는 2021년 우수, 2022년 최우수에 이어 2023년에는 대상을 받는 쾌거를 이뤘다. 농식품 수출시장 확대를 위한 그동안의 노력과 성과들이 좋은 평가를 받음으로써 김천시는 농식품 수출의 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번 농식품 수출정책 우수 시·군 종합평가는 경북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농식품 수출실적,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수출정책, 수출단지의 효율적 관리, 해외시장개척 전략 수립 등에 대한 정량 및 정성 자료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23개 시군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김천시에서는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수출 관련 예산을 40% 증액했고 지역에 특화된 딸기영농조합을 딸기 수출 전문단지로 확대하여 지난해 포도, 새송이버섯, 딸기, 복숭아 등 197억 상당을 베트남, 홍콩, 캐나다 등 19개국에 수출했다. 딸기는 전년에 비해 수출물량이 69톤에서 80톤, 복숭아는 5톤에서 153톤으로 증가했다.

김천시는 올해 동남아 및 미국, 유럽 수출시장을 적극 공략하여 신선 농산물 2,000만 불 이상의 수출실적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자리에는 김천 농산물 수출 최일선에서 일익을 담당하는 박기화 농협중앙회 김천시지부장, 이성희 혁신농협장, 윤재천 김천농협장, 김창집 새김천농협장, 하규호 직지농협장, 김희수 김천시 포도 회장, 사바하 이창윤 대표, 최민용 복숭아연구회장 등이 참여하여 지역 농산물 수출 의지를 다졌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김천 농산물 최고의 수출실적을 달성하여 2023년 농식품 수출정책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하며, 농산물 수출 확대를 위한 농가들의 고품질 생산 노력과 경북도와 우리 시의 수출정책이 더해진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충섭 시장은 “농산물 효자품목인 샤인 머스캣과 새송이를 비롯하여 새로운 수출 유망품목으로 발굴한 딸기, 복숭아 등 농산물 수출에 전력을 기울여 농가소득 증대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