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문화체육관광부, ‘MZ 핫플’ 더현대 서울에서 한국방문의 해 ‘K-컬처 팝업’ 즐기세요

문체부 제2차관 개막식(8. 10.) 참석, 외국인 관광객 소비 변화에 발맞춰 대표 쇼핑명소에서 K-관광 홍보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08/10 [15:29]

문화체육관광부, ‘MZ 핫플’ 더현대 서울에서 한국방문의 해 ‘K-컬처 팝업’ 즐기세요

문체부 제2차관 개막식(8. 10.) 참석, 외국인 관광객 소비 변화에 발맞춰 대표 쇼핑명소에서 K-관광 홍보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08/10 [15:29]

▲ K-컬처 팝업 입점 브랜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 현대백화점그룹(사장 김형종)과 함께 ‘더현대 서울(서울 여의도)’ 지하2층 아이코닉 스퀘어에서 8월 10일부터 23일까지 한국방문의 해 ‘K-컬처 팝업’을 운영한다. ‘더현대 서울’은 MZ세대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쇼핑명소로 각광 받고 있는 곳이다.

문체부 장미란 제2차관은 8월 10일(목) ‘K-컬처 팝업’ 개막식에 참석해 K-관광 홍보에 힘을 실었다. 장 차관은 “‘K-컬처’와 ‘MZ세대의 소비문화’가 외국인 관광객의 소비트렌드 변화에도 직접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더현대 서울’은 이러한 변화의 최전선에 있는 상징적인 장소이다. 한국을 찾는 많은 외국인 분들이 이곳에서 최신 K-컬처를 생생하게 느끼고 경험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K-컬처 대표 상품 판매 및 K-팝 체험관 운영, K-관광 정보 제공

이번 ‘K-컬처 팝업’에서는 전통문화와 최신 패션, 케이팝, 음식, 예술, 뷰티 등 ‘K-컬처’의 대표 상품과 함께 K-관광에 대한 정보를 만나볼 수 있다.

국립중앙박물관의 ‘뮷즈’ 와 ‘미미달’ 등 전통문화 대표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언더마이카’, ‘오와이’, ‘노매뉴얼’ 등 해외 인지도가 높은 K-패션 브랜드관을 운영한다. 케이팝 체험관에서는 ‘제로베이스원(ZEROBASEONE)’의 음악과 기념품을 구매·체험할 수 있다.

또한, 미국 현지에서 인기가 높은 K-핫도그 브랜드 ‘투핸즈’를 비롯해 K-푸드(맵시막걸리), K-뷰티(코스알엑스) 등도 선보인다. 한국인 최연소로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초대 개인전을 연 한국화가 김현정 작가의 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팝업 행사가 열리는 ‘더현대 서울’은 최근 2년간 방문객 8천만 명 중 30대 이하가 5천만 명, 외국인 구매 고객 중 MZ세대 외국인이 61.5%에 해당할 정도로 국내외 MZ세대가 많이 찾고 있는 곳이다.

9월 태국에서 ‘K-컬처 팝업’ 운영 예정

문체부는 ‘한국방문의 해’ 열기와 K-관광의 매력을 확산하기 위해 관광공사와 함께 지난 6월부터 국내외 곳곳에서 ‘K-컬처 팝업’을 운영하고 있다. ‘더현대 서울’은 부산과 뉴욕에 이어 세 번째 개최지이며 9월에는 태국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