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CLF 박옥수 목사, 남태평양 6개국 선교 방문…교단 연합예배 초청 설교

-교파 초월해 (오직 성경) 말씀으로 연합,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은 영원한 속죄) 강연-

장은희 | 기사입력 2023/09/12 [21:25]

CLF 박옥수 목사, 남태평양 6개국 선교 방문…교단 연합예배 초청 설교

-교파 초월해 (오직 성경) 말씀으로 연합,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은 영원한 속죄) 강연-

장은희 | 입력 : 2023/09/12 [21:25]


[경인투데이뉴스=장은희 기자]   매년 전국 주요도시와 세계 각국에서 성경세미나를 개최하며 활발하게 선교활동을 하고 있는 박옥수 목사가 남태평양 6개 나라에 초청돼 성경강연을 했다.

 

2일부터 8일까지 투발루, 키리바시, 통가, 사모아, 솔로몬제도, 피지 등 남태평양 6개 도서 국가에서 각각 개최된 이번 행사는 각 나라의 주요 교단과 기독교 연합 단체에서 주최하며 교파를 초월해 오직 성경을 중심으로 연합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

 

현지시간으로 2일, 투발루에서 개최된 (투발루 교회 연합예배)는 투발루 정부와 투발루 기독교연합이 주최하고, 박옥수 목사를 강사로 초청해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카우세아 나타노 투발루 총리, 토핑가 활라니 투발루 총독, 투발루 국회의장 등 국가 정상을 비롯해 각 교단 신도들과 시민들이 참석했다.

 

3일, 키리바시의 수도 타라와에서 열린 (평화와 번영을 위한 국가 연합예배)에는 키리바시 기독교회(KPC)(총회장 바라니떼 기라따 목사), 하나님의 성회(총회장 마에레레 에리아 목사) 등 키리바시 내 주요 개신교단을 비롯해 몰몬교, 가톨릭 등 교단과 교파를 초월해 1천여 명이 참석해 박옥수 목사의 성경강연을 들었다.

 

5일, 통가에서 열린 (박옥수 목사 초청 특별 성경세미나)는 통가 국영방송(TBC)과 라디오, SNS를 통해 통가 전역에 생중계 됐고, 6일, 사모아의 수도 아피아에서 열린 성경세미나는 투일라에파 사일렐레 전 총리의 주최로 개최됐다.

솔로몬제도에서는 7일, 솔로몬제도 기독교연합(사무총장 에드워드 콜로하이 목사)의 초청으로 (박옥수 목사 초청 특별 성경 컨퍼런스)가 열렸다.

 

8일에는 피지의 수도 수바에서 피지 최대 개신교 교단인 감리교와 올네이션 교단 등이 함께 (피지 기독교 연합 성경세미나)를 개최, 박옥수 목사를 강사로 초청했다. 이 자리에는 감리교와 올네이션 교단을 비롯한 피지 기독교 교단 대표자들과 교인, 시민 등 3천여 명이 참석해 교계와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남태평양 각국에서 초청 강연을 한 기독교지도자연합(CLF, Christian Leaders Fellowship)과 기쁜소식선교회 설립자 박옥수 목사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는 영원한 속죄’를 주제로 강연을 했고, 참석한 각 교단 대표들과 기독교 지도자들은 (교단과 교리를 떠나 성경에서 말하는 이 복음을 함께 전하자)고 입을 모았다.

 

한편, 이번 남태평양 6개국 방문에서 박옥수 목사는 투발루의 카우세아 나타노 총리와 토핑가 활라니 총독, 타네스 마아마우 키리바시 대통령, 시아오시 소발레니 통가 총리, 마메아 로파티 사모아 국가부원수(Deputy Head of State), 마나세 소가바레 솔로몬제도 총리, 시티베니 라부카 피지 총리와 만나 청소년 교육과 선교활동에 대해 논의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