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산시,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에 다양한 부대행사 마련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와스타디움 중앙광장에서 36개팀 관내 5개 대학 동아리 버스킹 공연, 고잔역 방면 LED 무대에서 54팀 릴레이 버스킹 펼쳐져 -

장은희 | 기사입력 2023/10/04 [20:34]

안산시,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에 다양한 부대행사 마련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와스타디움 중앙광장에서 36개팀 관내 5개 대학 동아리 버스킹 공연, 고잔역 방면 LED 무대에서 54팀 릴레이 버스킹 펼쳐져 -

장은희 | 입력 : 2023/10/04 [20:34]


[경인투데이뉴스=장은희 기자]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오는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안산와~스타디움에서 개최되는 ‘2023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2023 인뮤페)’을 찾는 관람객과 시민을 위해 무료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를 준비 중이라고 4일 밝혔다.

 

시는 시민들이 참여하고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대학생 버스킹, 릴레이 버스킹, 청년 아트마켓, 전문예술인들의 공연과 전시, 푸드트럭, 특산품 판매 등을 마련해 관람객과 시민 모두가 함께 즐기는 행사가 되도록 준비하고 있다.

 

먼저, 관내 5개 대학(한양대 에리카, 서울예술대, 안산대, 신안산대, 한국호텔관광실용전문학교) 동아리의 버스킹 무대가 펼쳐진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와~스타디움 중앙광장에서 하루 12팀(3일간 총 36팀)이 오픈 스테이지(OPEN STAGE)가 펼쳐지는 서드무대에서 공연을 펼친다.

 

버스킹 무대 주변은 푸드트럭이 중앙광장을 둘러 닭꼬치, 타코야끼, 불초밥, 분식 등 다양한 먹거리를 준비할 예정이다.

 

또한, 와스타디움 중앙광장에서 큰 도로 방면으로는 청년이 직접 만든 물건을 판매·체험할 수 있는 50개의 청년아트마켓으로 길을 채우며,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안산지회(안산예총)에서 준비한 전문예술인의 공연 및 예술품 전시 부스가 이어진다.

 

부대행사는 중앙광장뿐만 아니라 와~스타디움 남동쪽에도 마련돼 고잔역 방면에서 오는 관람객들을 반길 예정이다. 여기에는 LED 무대가 설치돼 릴레이버스킹과 찾아가는 문화 활동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하루 18팀(3일간 총 54팀)의 무대가 이어진다.

 

아울러, LED 무대 옆에는 안산시 유관기관 및 자매결연도시 등이 참여하는 홍보·특산품 판매부스 등도 마련된다.

 

이영분 문화예술과장은 “관람객과 시민 모두가 즐거운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며 “본 공연 뿐 만아니라 안산시에서 준비하고 있는 풍성한 부대행사도 함께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23 인뮤페 본 공연 관람료는 1일권 3만원으로 인터파크 티켓에서 절찬 판매중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