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군산시, 미국 푸에블로市와 우호교류의향서 체결

교육․문화․관광․경제 분야 등 다방면 교류와 협력 약속

구세혁 기자 | 기사입력 2023/12/06 [08:49]

군산시, 미국 푸에블로市와 우호교류의향서 체결

교육․문화․관광․경제 분야 등 다방면 교류와 협력 약속

구세혁 기자 | 입력 : 2023/12/06 [08:49]

▲ 군산시청


[경인투데이뉴스=구세혁 기자] 군산시는 6일 미국 푸에블로시와 우호교류 의향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우호 교류 의향서 체결은 상호 간 화상 회의(비대면)로 진행됐으며 시 대표로 강임준 군산시장, 김영일 시의장, 국제관계 명예대사 등이 참석했다.

푸에블로시는 시장, 자매도시위원회 위원장, 시의회 부의장 등이 참석해 양도시간의 우호적 관계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앞서 지난해 9월 푸에블로시 니콜라스 A. 그래디서 시장을 비롯한 10여명의 시장단이 군산의 풍력 관련 산업체를 방문하고 지역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및 미래산업 생태계 구축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강 시장은 “이번 우호교류의향서 체결을 계기로 양도시가 상호 존중과 이익을 바탕으로 긴밀한 교류 관계를 정립해 나가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군산시와 푸에블루시 간에 교육·문화·관광·경제 분야 등 다방면의 교류와 실질적인 우호 관계를 구축해 나가자”고 다짐했다.

그래디서 푸에블로시장은 “이번 우호교류의향서 체결식은 군산시와 푸에블로시 간의 지속적이고 생산적인 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시작을 알리는 것”이라며 “작년 가을 한국 방문때 맺은 관계의 연장선상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푸에블로시는 인구 11만명 규모의 미국 콜로라도주 푸에블로카운티 내 도시로서 철강 및 풍력ž태양광 에너지 등 재생에너지 생산의 중심 도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