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성시,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필수보건의료 협력을 위한 원외대표협의체 회의 진행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12/07 [13:18]

안성시,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필수보건의료 협력을 위한 원외대표협의체 회의 진행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12/07 [13:18]

▲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필수보건의료 협력을 위한 원외대표협의체 회의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진료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은 6일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 및 필수보건의료협력을 위한 원외 대표협의체 회의를 실시했다.

이 날 진행된 원외 대표협의체 회의는 ▲퇴원환자 지역사회연계사업 ▲중증응급이송·전원 및 진료협력사업 ▲감염 및 환자안전관리사업 ▲재활의료 및 지속관리 협력사업 ▲산모·신생아·어린이협력사업 ▲기초조사 등 권역-지역 네트워크 활성화 및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에 대한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회의에 참석한 안성시청 안병기 복지정책과장은 “내년부터 경기도에서 ‘누구나 돌봄’이라는 보편적 복지사업을 시작하게 되어, 많은 홍보가 되어 병원과도 연계가 잘 됐으면 좋겠고, 전국 최초로 노인관련 부서가 안성시 보건소로 이전하여 복지와 돌봄이 유기적으로 함께 할 수 있도록 조직개편이 된다. 평택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안성병원에서 하는 사업도 보건․의료․복지를 통합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고 들었는데, 시에서도 관련하여 관심이 많은 만큼 모두 협력하여 잘 됐으면 한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임승관 병원장은 “정말 많은 사업들이 정부, 지자체에서 내려오고 있는데 정말 중요한 것은 자발적인 네트워킹도 중요하지만 지자체장들을 중심으로 한 거버넌스가 훨씬 더 중요하지 않을까 고민하고 생각하고 있다. 안성시의 경우 보건․의료․복지를 통합하고자 하는 의지가 강하기 때문에 차차 더 발전되고 나아질 것이라고 믿는다. 앞으로 안성병원에서도 지역사회와 더욱 긴밀하게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은 건강한 병원, 시민의 병원을 모토로 필수·공공의료 강화 및 지역 완결적 의료체계구축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