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군산시, 논에 벼 대신 타작물 재배시 생산장려금 지원

구세혁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08:49]

군산시, 논에 벼 대신 타작물 재배시 생산장려금 지원

구세혁 기자 | 입력 : 2024/02/08 [08:49]

▲ 군산시청


[경인투데이뉴스=구세혁 기자] 군산시는 쌀 과잉공급 문제를 해결하고 농가 소득 보전을 위해 오는 5월 31일까지 논타작물 생산장려금 지원사업을 신청받는다.

논타작물 생산장려금 지원사업은 논에 벼 대신 타작물을 재배 또는 휴경한 농가에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논에 벼 대신 일반작물, 녹비작물 재배 또는 휴경할 경우 ha당 200만 원을 지원하며, 옥수수와 하계 조사료(총체벼 포함)를 재배할 경우 ha당 100만 원을 지원한다.

다만, 전략작물 직불제 지원품목인 두류와 가루쌀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며, 일반작물 중 무, 배추, 고추, 대파,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 생강도 지원 제외품목이다.

신청 대상 농지는 2017년부터 2023년 중 최소 1회 벼를 재배한 농지 중 2024년 신규로 타 작물로 전환한 농지이거나, 2018년부터 2023년 기간 중 논 타작물 재배지원금을 수령하고 2024년에도 계속 타 작물을 재배하는 농지이다.

신청을 희망하는 농업인 또는 법인은 농지 소재 읍·면·동 행동복지센터에 신청서,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 통장 사본 등을 제출하면 된다.

정기호 농정과장은 “쌀 과잉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쌀값 안정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