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제주도립제주교향악단,제169회 정기연주회 개최...오는 3월 7일 오후 7시 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박상기 | 기사입력 2024/02/26 [11:05]

제주도립제주교향악단,제169회 정기연주회 개최...오는 3월 7일 오후 7시 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박상기 | 입력 : 2024/02/26 [11:05]

메인사진 

 

[경인투데이뉴스=박상기 기자] 제주도립제주교향악단은 오는 3월 7일 오후 7시 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제169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모차르트 <목관을 위한 신포니아 콘체르탄테 작품 297b>, ▲차이콥스키 <현을 위한 세레나데 작품 48>, ▲슈만 <교향곡 제1번 작품 38>을 선보인다.

 

공연 첫 번째 순서인 모차르트의 <목관을 위한 신포니아 콘체르탄테 작품 297b>는 보통의 협주곡과는 달리 여러 독주 악기가 대화를 나누며 오케스트라와 어우러지는 협주 교향곡으로 작곡가의 성숙미와 풍부한 감수성을 느낄 수 있다.

 

이어, 차이콥스키의 <현을 위한 세레나데 작품 48>은 작곡가가 남긴 유일한 현악 합주 명작으로 차이콥스키가 오랜 세월 존경과 선망의 대상이었던 모차르트에 대한 오마주로 쓴 곡이다.

 

행복한 봄의 정경을 매우 밝고 역동적인 느낌으로 연주하는 ‘교향곡 제1번 작품 38’을 끝으로 공연이 마무리된다.

 

관람 신청은 사전 온라인 예약을 통해 진행되며, 제주예술단 홈페이지(http://jejusi.go.kr/artjeju/main.do)에서 2월 23일부터 3월 7일 오후 5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관람료는 일반 5,000원, 일반단체 4,000원(10인 이상), 청소년 3,000원이며 65세 이상, 장애인, 독립유공자 등은 증명서류 지참 시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신금록 문화예술과장은 “따뜻한 햇살과 꽃향기가 가득한 봄날, 제주교향악단 정기연주회에 오셔서 겨울 동안 숨어 있던 꿈과 열정을 꺼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