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문화체육관광부, 농심신라면 배 세계바둑최강전 승리로 이끈 신진서 9단 직접 격려

문체부 장관, 기적의 6연승으로 승리 이끌고 바둑의 새 역사 써나가는 신진서 9단 격려, 바둑의 발전을 이끄는 든든한 버팀목 역할 당부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9:29]

문화체육관광부, 농심신라면 배 세계바둑최강전 승리로 이끈 신진서 9단 직접 격려

문체부 장관, 기적의 6연승으로 승리 이끌고 바둑의 새 역사 써나가는 신진서 9단 격려, 바둑의 발전을 이끄는 든든한 버팀목 역할 당부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2/26 [19:29]

▲ 문화체육관광부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유인촌 장관은 2월 26일 오전, 농심신라면 배 세계바둑최강전을 승리로 이끈 신진서 9단과 홍민표 감독을 만나 직접 축하와 격려의 뜻을 전했다.

신진서 9단은 제25회 농심신라면 배 세계바둑최강전의 한국대표팀의 16번째 우승이자 4연속 우승을 이끈 주역이다. 한・중・일 3국의 선수 5명이 출전하는 국가대항전에서 마지막 주자로 나서 중국 선수 5명과 일본 선수 1명을 모두 꺾고 한국의 승리를 가져왔다. 이로써 신진서 9단은 16연승을 기록해 이창호 9단이 수립한 14연승의 최다연승 기록을 넘어섰다.

유인촌 장관은 “항저우아시안게임 남자 단체전 금메달에 이어 이번 농심신라면 배 세계바둑최강전에서 끝내기 6연승으로 우승을 견인한 신진서 9단과 홍민표 감독에게 뜨거운 박수를 보낸다.”라며 “앞으로도 한국바둑계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주기를 국민들과 함께 응원하겠다.”라고 격려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