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중소벤처기업부, 지역 청년 목소리 청취를 위해 광주 현장 행보

오영주 장관, 청년 창업기업과 간담회 개최, 청년 일자리 우수기업 현장 방문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9:39]

중소벤처기업부, 지역 청년 목소리 청취를 위해 광주 현장 행보

오영주 장관, 청년 창업기업과 간담회 개최, 청년 일자리 우수기업 현장 방문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2/26 [19:39]

▲ 중소벤처기업부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중소벤처기업부 오영주 장관은 26일 빛고을 광주를 방문해 지역 청년 창업기업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역인재를 위한 좋은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고 있는 복지 우수기업을 방문했다.

이를 통해 오 장관은 지역 청년 인재들이 창업과 취업 관련 겪고 있는 어려움과 정부 지원의 방향에 관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광주 소재 청년 창업기업 7개가 참여한 간담회에서 청년 창업자들은 지방 중소기업이 공통적으로 겪고 있는 우수 인력확보의 어려움, 초기 창업기업에 대한 정책금융의 확대 필요성, 청년 창업기업에 대한 판로지원 강화 등과 관련한 중소벤처기업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오영주 장관은 지역에서 창업한 청년들이 당면하고 있는 다양한 어려움에 공감을 표하고 “지역 청년 인재들이 창업을 통해 성공적인 삶을 개척하는 동시에 지역의 발전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중소벤처기업부의 지역 창업지원을 더욱 확대하는 방향을 검토하겠다”라며,

“특히 지역 창업·벤처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역혁신 벤처기금(펀드)을 0.6조원(누적) 규모 조성, 현재 3개소(충청, 호남, 동남)를 운영하는 지역 엔젤투자중심지(허브) 확대 및 중소벤처기업부 창업 지원사업의 지자체 연계 강화 등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현장 행보로 광주 북구에 위치한 청년 일자리 및 직원복지 우수기업인 ㈜옵토닉스를 방문해 생산시설과 회사 복지 시설을 둘러보고, 임원진 및 청년 직원들과의 휴식 시간(티타임)을 가졌다.

㈜옵토닉스(대표 이용범)는 광학렌즈 전문기업으로 ’04년도에 설립하여 군수·산업·의료용 레이저 및 초정밀 광학 부품 등을 주력으로 생산하는 기업이다. ㈜옵토닉스는 전체 직원 161명 중 63%에 해당하는 101명이 청년 직원이며, 2019년과 2022년 두 차례에 걸쳐 ‘대한민국 100대 일자리 으뜸 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광주지역의 청년 일자리 우수기업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이용범 대표는 지역의 청년 인재들이 근무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그간 장기근속자 포상 및 각종 경조사 지원 등 직원 복지환경 조성에 힘쓰는 동시에 직원 교육비 전액 지원, 사이버연수원 운영, 도서구입비 지원 등 직원들의 능력개발에 적극적으로 투자해 온 점을 강조했다.

오영주 장관은 “중소벤처기업부는 청년 인재들이 지방에서도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관련 부처와 협력하여 중소기업 장기재직자 대상 주택 우선 공급, 중소기업 직장어린이집에 대한 비용 지원 등 중소기업 근로환경을 지속해서 개선해 나가겠다”며, “㈜옵토닉스와 같은 지역인재를 육성하는 중소기업들과 협력하여 지방의 청년취업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영주 장관은 오전에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을 방문하여 직원들을 격려하고, 오후에는 전국 지방중기청장들과 지역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