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 중구의 매력과 가치 알릴 ‘제3기 역사문화해설사’ 위촉

지난 26일 위촉식 개최‥1기 10명, 2기 5명에게도 위촉장 수여

김종석 | 기사입력 2024/02/27 [12:56]

인천 중구의 매력과 가치 알릴 ‘제3기 역사문화해설사’ 위촉

지난 26일 위촉식 개최‥1기 10명, 2기 5명에게도 위촉장 수여

김종석 | 입력 : 2024/02/27 [12:56]

[경인투데이뉴스=김종석 기자]  인천시 중구(구청장 김정헌)는 올해부터 새로이 활동할 제3기 역사문화해설사 총 9명(원도심 5명, 영종 4명)을 선발·위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26일 중구문화재단 3층 회의실에서 김정헌 중구청장, 1~3기 역사문화해설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구 역사문화해설사 위촉식’을 열었다. 

 

 이들 3기 해설사들은 지난해 공모와 면접 심사 등을 통해 선발됐다. 이후 전문 양성기관 교육과 현장실무수습 과정 등을 통해 지역 문화·역사 지식, 해설·안내 기법 등을 습득하며 해설사로서의 역량을 충분히 갖췄다.

 

 특히 이번 위촉식에서는 3기 해설사 외에도 지난 2012년부터 활동 중인 1기 10명, 2019년부터 활동한 2기 5명에게도 위촉장을 수여해 ‘중구 역사문화해설사’로서의 자긍심을 고취하는 기회를 만들었다.

 

 이로써 중구에서 활동할 역사문화해설사는 총 24명이 됐다. 이들 중 20명이 원도심에서, 4명이 영종에서 활동하게 된다.

 

 중구 역사문화해설사는 개항장, 영종역사관 등에 배치, 바다와 하늘, 미래와 과거가 만나는 수도권 대표 관광 도시인 인천 중구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지역의 역사와 문화, 자연 등 다양한 관광자원을 소개하는 역할을 맡는다.

 

 김정헌 구청장은 “관광객들은 전문 역사문화해설사의 설명으로 중구가 품은 매력과 가치를 물씬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더 많은 관광객이 유익하고 즐거운 여행이 될 수 있도록 해설사로서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