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농림축산식품부, 농지, 자금 등 청년농업인 맞춤형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지난해 대비 농지예산 45% 대폭 확충, 후계농자금 5억원 대출 본격지원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2/27 [18:50]

농림축산식품부, 농지, 자금 등 청년농업인 맞춤형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지난해 대비 농지예산 45% 대폭 확충, 후계농자금 5억원 대출 본격지원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2/27 [18:50]

▲ 농림축산식품부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권재한 농업혁신정책실장은 2월 27일 오후 충북 옥천군 소재 청년농업인 농가를 방문하여 재배현황 및 가공시설 등을 점검하고, 청년농업인들의 영농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농식품부는 농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의 창업과 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제1차 후계‧청년농 육성 기본계획(’23~’27년)」을 수립하고, 지난해부터 청년농업인에게 필요한 ‘초기소득, 농지, 자금, 주거’ 등의 정책을 종합지원하고 있다.

이번 현장방문은 그간 청년농업인에 대한 지원 현황을 현장에서 확인하고, 청년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향후 좀 더 세밀한 정책설계를 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충북 옥천에서 아로니아를 재배하고 아로니아 초콜릿을 생산하는 박준우 청년농업인은 정부가 지원하는 영농정착지원금과 대출지원 사업을 통해서 초기 정착의 기반을 다질 수 있었다고 평가하는 한편, 앞으로 더 많은 청년들이 농업에 진입하여 성장할 수 있도록 ‘농지, 자금, 소득’ 등의 청년농 지원 확대를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권 실장은 “역량 있고 열정을 가진 청년들이 농업에 진입하여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청년농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하면서, “올해 청년농에게 우선 지원하는 농지공급 예산을 전년보다 45%(’23년 8,577억원 → ’24년 12,413억원)늘려서 대폭 확충하고, 청년농 대출 우대보증도 최대 5억원으로 확대하여 청년농 융자도 본격적으로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농식품부는 농식품 분야 현안을 해결하고 가시적인 정책 성과를 창출하기 위하여 지난 1월 25일 ‘농림축산식품 개혁추진단(이하 개혁추진단)’을 발족했다. 농식품부 개혁추진단은 앞으로 더 많은 청년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농업과 전후방산업 등 농식품 전 분야에서 청년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정책을 설계해나갈 계획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