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갈등제로 서구’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 출범

갈등관리 종합계획 심의 및 공공갈등 예방 위한 자문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4:55]

‘갈등제로 서구’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 출범

갈등관리 종합계획 심의 및 공공갈등 예방 위한 자문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2/29 [14:55]

▲ 공공갈등관리 심의위원회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는 29일 서구청 3층 나눔홀에서 제2기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이하 위원회) 위원 7명을 위촉했다.

제2기 위원회는 서구청 당연직 위원 국장 4명, 서구의회 의원 1명, 민간 전문가 6명 등 총 11명으로 구성되어 2024년 서구 공공갈등관리 종합계획을 심의하고 공공갈등 대응과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 갈등 예방 방법을 자문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특히 위원회는 올해부터 갈등 발생시 위원회 위원이나 민간 갈등전문가와 일대일 맞춤형 상담을 실시해 사안별로 심도 있게 대응할 계획이다.

공공갈등이란 공공정책을 수립하거나 추진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해관계의 충돌로, 서구는 지난 2년 동안 공공갈등 종합계획 수립, 공직자 역량 강화 교육 등 공직 내부의 공공갈등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제2기 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출된 이환의 위원장은 “제2기 서구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갈등 해결을 위해서는 조정과 중재자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만큼 위원회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갈등이 있을 때 전문가가 조정해 주기를 바라는 요구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제2기 위원회 출범을 계기로 ‘공공갈등 제로 서구’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위원회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