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고양특례시, 제105주년 삼일절 맞아
기념식에서 순국선열의 숭고한 애국정신과 희생 기려

신영모 | 기사입력 2024/03/02 [11:59]

고양특례시, 제105주년 삼일절 맞아
기념식에서 순국선열의 숭고한 애국정신과 희생 기려

신영모 | 입력 : 2024/03/02 [11:59]

▲ <사진>고양특례시 제105주년 삼일절 기념식 (24.3.1.)

 

[경인투데이뉴스=신영모 기자] 제105주년 삼일절을 맞아 고양특례시는 고양시 문예회관에서 순국선열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애국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기념식을 거행했다.

 

이날 기념식은 이동환 시장, 김영식 의장, 이영삼 광복회 고양시지회장을 비롯한 광복회원 및 보훈단체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기념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3.1운동 경과보고, 독립선언서 낭독, 유공자 표창, 기념사, 3.1절 노래 제창과 만세삼창으로 순으로 이어졌다.

 

이동환 고양시장은 기념사에서 “찬란하게 피어난 독립의 함성이 오랜 세월을 거쳐 자랑스러운 고양특례시, 더 나아가 대한민국 번영의 메아리로 이어져 울려 퍼지고 있다”며 조국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의 숭고한 애국정신과 희생에 다시 한 번 경의를 표했다.

 

또한 고양의 민족사업가이자 독립운동가이셨던 이가순 선생을 언급하며“이가순 선생께서는 독립운동 뿐만 아니라 관개사업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자급자족 할 수 있는 터전을 만들어 주신 선각자”임을 강조했다. 이어“시장으로서 번영의 메아리를 이어받아 더 크고 선명하게 울려 퍼질 수 있도록 책무와 사명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축하공연에서는 고양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아름다운 세상’ 등의 공연과 오경수 명인의 서용석류 대금산조 연주로 잔잔한 감동과 함께 고마움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독립유공자와 그 후손들의 희생과 공로를 기리고 합당한 예우를 받으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