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동구갑 손범규 국회의원 후보 ‘열린’ 선거운동

다음날 유세일정 미리 공개, 일반 시민들도 참여.

김종석 | 기사입력 2024/04/02 [14:19]

남동구갑 손범규 국회의원 후보 ‘열린’ 선거운동

다음날 유세일정 미리 공개, 일반 시민들도 참여.

김종석 | 입력 : 2024/04/02 [14:19]

[경인투데이뉴스=김종석 기자]  지난해 공직선거법 개정, 직접 선거소품 만드는 시민들도 있어

 

 

국민의힘 남동구갑 손범규 후보가 ‘열린’ 선거운동을 하고 있어 화제다. 손범규후보는 전날 SNS에 다음날 유세일정을 공개해 시민들이 자유롭게 유세에 참여할 수 있게 하고 있다.

 

 지난해 공직선거법이 개정되면서 유권자 누구나 자신이 지지하는 후보에 대해 선거운동을 할 수 있다. 너비·높이 25㎝ 이내로 선거소품을 만들어서 직접 유세활동도 할 수 있다.



 

 손범규 후보를 응원하는 일반 시민들은 곳곳에서 등장하고 있다.

   어린이들은 유세차에 올라가서 사진을 찍기도 하고, 어떤 시민은 선거 로고송에 맞춰서 직접 만든 선거피켓을 흔들기도 한다.

 

 논현동에 거주하는 시민 최연선씨는 “전날 저녁에 올라오는 유세일정을 확인하고 있다. 유세차가 논현동에 오면 시간을 내서 소품을 들고 나간다. 일하는 중간에 혹은 아이가 오기 전에 손범규 후보를 잠깐이라도 응원해주기 위해 나왔다.”고 말했다. 

 

 손범규 후보는 “여러번 마주치는 시민들을 만나면 정말 반갑다. 자발적으로 저를 응원하러 나와주시니 감사하다. 그마음 받아 전심을 다해 총선에서 이기겠다.”라고 전했다.

 

 손범규 후보는 시민들과 함께 선거운동이 끝나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선거 유세활동을 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