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고양특례시, 2024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제출

신영모 | 기사입력 2024/04/12 [23:31]

고양특례시, 2024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제출

신영모 | 입력 : 2024/04/12 [23:31]

▲ <사진>고양특례시청사 전경

 

1,435억 원 추가 편성...지역 산업 발전 및 경기 활성화 기대

 

 

[경인투데이뉴스=신영모 기자] 고양특례시는 지난 11일 1,435억 원 규모의 2024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고양시의회 제282회 임시회에 제출했던 예산안 처리가 무산됨에 따라 시정 주요 사업, 국도비 보조사업 변경 사항 등을 추가 반영해 다시 제출한 것으로, 회계별 예산 규모는 일반회계 989억 원, 특별회계 446억 원이며, 총 예산 규모는 3조 3,102억 원이다.

 

시는 경기 침체 속 지역 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을 마련하고, 취약한 사회복지 수요계층을 위한 복지 예산을 보충하면서, 도로 유지 ‧ 보수 및 대중교통 지원 강화, 공사 중에 있는 생활SOC 관련 시설의 원활한 진행을 중점으로 예산을 편성했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산업 관련 분야는 ▲지역사랑상품권(고양페이) 61억 원 ▲고양영상문화단지 조성사업 10억 원 ▲국립통일정보자료센터 부지 설계 변경비 8억 원 ▲고양가구박람회 개최 3억 8천만 원 등 143억 원을 투입하여 시민의 경제 활동과 시 산업 발전에 힘을 실어줄 예정이다.

 

지역 개발 분야로는 ▲대덕‧행주 한강공원 잔디 광장 조성 사업 38억 6천만 원 ▲일산테크노밸리 군사시설 이전 사업 32억 ▲성사혁신지구 사업 13억 ▲탄현근린공원 조성 공사 15억 원 ▲도시 계획 관련 연구용역 7건 17억 5천만 원 등 184억 원을 편성했다.

 

시는 이를 통해 일산테크노밸리 등 자족도시 실현을 위한 노력을 계속 이어가고, 한강공원 등 주요 공원 개발이 본궤도에 오르게 되어, 일산호수공원과 함께 시민의 명품 휴식 공간으로 자리매김 되고 관광 산업도 활성화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문화관광 분야는 ▲청년 문화예술패스 1억 7천만 원 ▲케이비에스(KBS) 열린음악회 5억 1천만 원 ▲고양 공립박물관 건립 타당성 조사 용역 7천만 원 ▲아람미술관 미술플랫폼 구축공사 4억 5천만 원 ▲장미란체육관 선수 숙소 증축 5억 5천만 원 ▲관산근린공원 다목적구장 건립공사 10억 원 ▲일산중학교 운동장 조성 지원 4억 원 등을 편성했다.

 

사회복지 분야로는 ▲노인 장기 요양보험 재가급여 지원 80억 원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 16억 6천만 원 ▲보육교직원(보조교사) 처우개선 지원 6억 원 ▲발달재활서비스 바우처 지원 2억 6천만 원 등 185억 원을 편성했다.

 

교통 및 물류 분야는 ▲케이(K)-패스(대중교통비 환급지원) 50억 원 ▲마을버스 재정 지원 20억 원 ▲시 주관노선 경기도 시내버스 공공관리제 운영지원 15억 원 ▲제설제 구입 등 도로 제설 및 설해 예방 83억 원 ▲주요 도로 재포장 공사 9건, 33억 원 등 234억 원을 편성했다.

 

또한 시에서 현재 건설 중으로 연내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는 생활SOC 시설인 ▲일산동구보건소 청사 건립 사업 58억 ▲내일꿈제작소 건립 사업 10억 원을 각각 투입하여 이후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이번 추경 예산안의 제출과 관련하여 시는 “시 행정 운영에 필요한 법정 필수 경비와 시 당면 주요사업 예산이 포함된 예산”이라고 설명하고, “시의회도 그 필요성에 충분히 동감하고 협력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