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 동구,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 운영… 맞춤형 구직상담 제공

4월부터 10월까지 월 2회 이상 운영… 관내 아파트단지 및 교육기관 방문해 취업 지원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9 [15:01]

대전 동구,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 운영… 맞춤형 구직상담 제공

4월부터 10월까지 월 2회 이상 운영… 관내 아파트단지 및 교육기관 방문해 취업 지원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4/19 [15:01]

▲ 지난해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 상담 모습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대전 동구는 오는 24일 가톨릭요양보호사교육원에서 올해 첫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는 직접 방문이 어려운 구직자들을 위해 관내 아파트단지나 기관 등에 전문 일자리상담사가 방문해 취업 및 구직상담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이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월 2회 이상 운영될 예정이다.

이달 일자리상담소는 24일 가톨릭요양보호사교육원, 28일 대성동 은어송마을2단지아파트(입주자대표회의실)에서 오후 1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된다.

취업을 희망하는 만 18세 이상 구직자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구청 일자리블로그, 카카오톡 채널 및 동구 일자리지원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최근 경기침체의 장기화 등으로 일자리가 줄어 구직을 원하는 주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번 찾아가는 일자리상담소 운영을 통해 개인에 맞는 맞춤형 상담 제공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찾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