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거창군, 제63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 참가 선수단 결단식 가져

 장도에 오른 거창군 선수단의 선전 기원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9 [17:33]

거창군, 제63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 참가 선수단 결단식 가져

 장도에 오른 거창군 선수단의 선전 기원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4/19 [17:33]

▲ 거창군, 제63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 참가 선수단 결단식 가져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거창군과 거창군체육회는 지난 19일 오후 2시 거창군 체육관에서 제63회 경남도민체전 선수단 결단식을 개최했다.

거창군 체육회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결단식은 선수단, 임원 100여명과 구인모 거창군수, 이홍희 거창군의장 및 거창군의회 의원, 신영균 거창군체육회장 등 각 기관단체에서 참석한 가운데 단기 수여와 격려사, 선수단 대표 선서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제63회 경남도민체전은 4월 19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22일까지 4일간 밀양시 일원에서 개최되며, 36개 종목 20,000여 명이 참가한다.

거창군에서는 26개 종목 652명(임원 147명, 선수단 505명)이 출전한다.

고등부는 19개 종목(△역도 △배구 △축구 △사격 △농구 △배드민턴 등) 211명, 일반부 26개 종목(△고등부 19개 출전종목 동일 △검도 △궁도 △게이트볼 △골프 △파크골프 △그라운드골프 △야구) 294명의 선수가 참가하여 거창군의 체육 위상을 드높일 예정이다.

결단식에서 신영균 체육회장은 “제63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에 출전함에 있어 순위에 상관없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고 즐기길 바란다”라며 선수들을 응원했다.

구인모 군수는 “먼저 제63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애쓰신 선수단, 임원진께 감사드린다”라며, “경남 군부 1위의 자부심을 가지고 부상 없이 안전히 돌아오기를 기원한다”라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