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계양구, 영유아 발달 지연 조기 발견 위해 ‘마음꽃성장프로그램’ 추진

영유아 발달검사 및 부모 양육 특성검사 지원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1:42]

계양구, 영유아 발달 지연 조기 발견 위해 ‘마음꽃성장프로그램’ 추진

영유아 발달검사 및 부모 양육 특성검사 지원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1:42]

▲ 영유아 발달 지연 조기 발견 위해 ‘마음꽃성장프로그램’ 추진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영유아 발달 지연의 조기 발견과 부모 양육 코칭을 위한 ‘2024 마음꽃성장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아동 발달검사와 부모 양육 특성검사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영유아보육을 담당하는 어린이집과 부모들의 만족도가 높다.

2022년 100명에서 시작해 2023년에는 500명 신청을 조기 마감한 바 있으며, 올해는 15 부터 60개월 영유아 부모 7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프로그램은 계양구 위탁 기관인 계양구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추진하며, 4월 18일과 19일에는 이틀간 사전 교육이 실시됐다.

향후 2주에 걸친 검사를 진행해, 5월에는 검사 결과에 따라 영유아의 발달 상태에 맞는 상담을 제공할 계획이다.

계양구육아종합지원센터 오선영 센터장은 “코로나19 이후 영유아의 발달 지연을 조기 발견하기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이 영유아 부모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앞으로도 아이들의 균형 있는 성장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계양구육아종합지원센터는 효성동 도시재생어울림복지센터 2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관내 어린이집과 영유아 가정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관련 누리집을 통해 보육과 육아와 관한 다양한 정보와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