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계양구, 제2차 ‘민관 통합사례회의’ 개최

고난도 사례관리 대상자 지원 위해 민관 기관 함께 논의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1:41]

계양구, 제2차 ‘민관 통합사례회의’ 개최

고난도 사례관리 대상자 지원 위해 민관 기관 함께 논의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1:41]

▲ 계양구, 제2차 ‘민관 통합사례회의’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지난 23일 지역 내 고난도 통합사례관리 대상 가구에 대한 개입 방향과 지원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2024년도 2차 ‘민관 통합사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민관 통합사례회의’는 지역 내 민관 서비스 기관이 한자리에 모여 개인이 해결이 어려운 복합적인 문제로 위기에 처한 고난도 사례관리 대상자에 대해 주요 욕구와 문제를 다각적으로 논의하고 지원 방안을 협의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이날 회의에는 계양구 복지정책과 희망복지팀, 계양구가족센터, 계양구정신건강복지센터, 계양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초·중등학교 교육복지사, 동 행정복지센터 사례관리 담당자 등 18명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관내 학교 교육복지사를 통해 발굴된 부부 중심 6인 가구를 대상으로 부부 불화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한 청소년 자녀들의 자살 위험과 우울감 등 정신건강 문제를 개선하고자 다양한 방안이 논의됐다.

구 관계자는 “이번 회의를 통해 대상 가구에 필요한 종합적인 지원과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앞으로도 통합사례회의를 활성화해 민관 기관이 상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지역 문제를 함께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