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 중구, 문화1동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회의 개최

치매 친화 안심 공동체 실현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12:44]

대전 중구, 문화1동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회의 개최

치매 친화 안심 공동체 실현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2 [12:44]

▲ 대전 중구, 문화1동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회의 개최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대전 중구는 22일 문화1동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문화1동 행정복지센터, 대전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 서대전지구대, 새마을부녀회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작년 치매안심마을 사업 운영 결과와 올해 사업계획을 공유하며 민관협력을 통한 치매 안전망 구축 등 효율적 운영 방안에 대하여 논의했다.

중구치매안심센터는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19년 문화1동을 치매안심마을로 선정하여 치매 인식개선, 치매예방 프로그램, 사례관리, 안전환경 조성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치매환자와 가족을 위한 지역사회 안전망을 구축하고자‘문화1동 치매극복선도단체 및 치매안심가맹점’을 10개소에서 최근 대전남부새마을금고 본점, 대전남부새마을금고 문화지점, 매실밭산닭, 문화손만두, 반석목욕탕, 신통치킨(충남대병원점) 추가 지정하여 총 16개소를 운영중이다.

김제선 중구청장은 “치매는 조기 발견이 중요한만큼 민간자원을 적극 활용하고 협력하여 치매 걱정 없는 치매안심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