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구미시, 반도체 기술 교류 활성화의 장 마련…초격차 이끈다

24일까지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 개최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18:35]

구미시, 반도체 기술 교류 활성화의 장 마련…초격차 이끈다

24일까지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 개최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2 [18:35]

▲ 구미시, 반도체 기술 교류 활성화의 장 마련…초격차 이끈다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구미시는 22일부터 24일까지 구미코(Gumico)에서 2024년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KCSDT 2024)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반도체 초격차의 초석, 반도체 소부장과 특화단지 생태계’를 주제로 반도체 산업의 최신 연구 성과와 기술을 공유하는 자리로 300여 명의 전문가와 학생들이 참석한다.

반도체 공정, 설계, 패키징 및 소재 등을 주제로 127편의 초청 강연과 구두 및 포스터 논문 발표가 진행되며, 산‧학‧연 홍보 전시와 선도기업(SK실트론)으로의 산업체 투어 등 반도체 관련 연구기관과 기업의 교류‧협력을 도모한다.

특히, 이번 학술대회는 지난해 7월 국가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이후 특화단지 간의 연대 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자리이기도 하다. 반도체 특화단지 생태계를 주제로 한 세미나를 구성했으며, 국가첨단‧소부장 특화단지 협의회(구미, 용인‧평택, 안성, 부산) 개최를 통해 반도체 특화단지 지원 방안과 연계 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한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반도체 기술 혁신과 교류 활성화의 장이 구미에서 마련돼 뜻깊다. 반도체 산업 초격차 달성을 위해 구미 반도체 특화단지에 많은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한편, 한국 반도체 디스플레이 기술학회는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산업계의 기술 발전과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다양한 학술 활동을 하는 기관으로, 매년 국내‧외에서 학술대회(춘‧추계), 심포지엄, 워크숍 등을 개최해 학계와 산업계의 최신 연구 결과와 기술 동향을 공유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