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서울 강서구, 까치산시장 문화관광형시장 도약 선포

 지역 문화자원 연계, 판로 확대 등
 환경 개선하고 자체브랜드 개발도

심철 | 기사입력 2024/05/22 [21:36]

서울 강서구, 까치산시장 문화관광형시장 도약 선포

 지역 문화자원 연계, 판로 확대 등
 환경 개선하고 자체브랜드 개발도

심철 | 입력 : 2024/05/22 [21:36]

▲ 진교훈 서울 강서구청장(왼쪽 두 번째)이 22일(수) 오후 ‘까치산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선포식’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선포식을 진행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심철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진교훈) 까치산시장이 문화관광형시장 도약을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

 

구는 22일(수) 오후 2시 까치산시장에서 진교훈 구청장을 비롯해 김덕수 까치산시장 상인회장, 상인,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광형시장 선포식’을 개최했다.

 

선포식은 문화관광형시장 선정을 기념하고 까치산시장의 성장가능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문화관광형시장은 기존 전통시장을 지역 문화자원 연계, 온라인 판로 확대 등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함으로써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까치산시장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앞으로 2년간 최대 10억 원을 지원받게 된다.

 

▲ 진교훈 서울 강서구청장이 22일(수) 오후 ‘까치산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선포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구는 노후시설 정비 등 시설 현대화, 까치산시장만의 특색을 살린 자체브랜드(PB) 상품개발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진교훈 구청장은 “문화관광형시장 사업을 통해 까치산시장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춘 특성화시장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며 “전통시장이 지역주민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자주 찾고 애용하는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서구에선 까치산시장과 방신전통시장이 문화관광형시장으로 선정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