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 안전 지키는 ‘어린이 안전히어로즈’ 출범

21개 학교 128명 학생 위촉 … 23일, 발대식 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5:15]

인천 안전 지키는 ‘어린이 안전히어로즈’ 출범

21개 학교 128명 학생 위촉 … 23일, 발대식 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3 [15:15]

▲ 인천시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어린이 안전히어로즈’ 발대식이 23일 인천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어린이 안전히어로즈’는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학교 주변의 위험 요소와 안전 사각지대를 발굴·신고하고 다양한 안전 문화 활동을 통해 올바른 안전의식을 체화토록 하는 프로그램으로 인천시가 운영해 온 ‘안전보안관’의 어린이 버전이라고 이해하면 쉽다.

올해부터 운영하는 ‘어린이 안전히어로즈’는 초등학생 4∼6학년을 대상으로 하며, 21개 학교 총 128명의 학생이 위촉됐다.

안전히어로즈로 위촉된 어린이는 안전신문고를 통해 놀이터, 통학로 등 학교 주변 위험 요소를 직접 찾아 신고하고, 2년의 임기 동안 국민안전교육플랫폼 등을 활용한 안전교육과 안전체험관을 이용한 훈련 등 지역의 안전문화 홍보 활동과 안전체험에 동참하게 된다.

이날 발대식은 ▲안전히어로즈 역할 및 안전신고 교육 ▲소화기 사용법 및 심폐소생술 체험교육 ▲위촉장 수여 ▲어린이 안전히어로즈현황보고 ▲단체 기념촬영 ▲어린이 안전문화 행위(퍼포먼스) 및 안전
구호 외침 순으로 진행됐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미래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이 마음 놓고 꿈꾸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전이 중요하다”면서 “어린이 안전히어로즈 활동을 통해 습득한 안전 지식이 어린이들의 성장과 함께, 나와 이웃, 지역사회를 지키는 소중한 자산이 되고, 인천을 안전하게 이끄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