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 남구, 방역취약지 민·관 합동방역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5:41]

부산 남구, 방역취약지 민·관 합동방역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3 [15:41]

▲ 부산 남구, 방역취약지 민·관 합동방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부산 남구는 지난 21일 말라리아, 일본뇌염 등 모기로 인해 전파되는 감염병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보건소 방역기동반과 동이 합동으로 2개조를 편성하여 동 방역취약지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이와 함께 보건소 방역기동반은 공중·공동화장실 방역과 주거밀집지역 정화조,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오수처리시설 등을 대상으로 유충구제 작업과 하수구, 지하구조물 등 잔류분무소독을 실시하여 남구 전역에서 방역 사각지대 없는 방역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오은택 남구청장은 방역반을 대상으로“방역 시 보호장비 착용과 안전수칙을 잘 지켜 방역활동에 임해주시길 당부드리며 저 또한 쾌적한 남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보건소는“일본뇌염의 가장 좋은 예방법은 예방접종이니,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인 생후 12개월 ~ 12세 아동은 표준 예방접종일정에 맞춰 접종할 것을 권고하니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예방접종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