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남구-현대백화점, ‘미래세대를 위한 ESG 실천 교육’ 업무 협약

현대백화점의 ESG 캠페인 ‘그린 프렌즈’와 강남인강의 강사진 활용해 학생들을 위한 강의 제작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7:30]

강남구-현대백화점, ‘미래세대를 위한 ESG 실천 교육’ 업무 협약

현대백화점의 ESG 캠페인 ‘그린 프렌즈’와 강남인강의 강사진 활용해 학생들을 위한 강의 제작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3 [17:30]

▲ 강남구-현대백화점, ‘미래세대를 위한 ESG 실천 교육’ 업무 협약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꿈이 모이는 도시, 미래를 그리는 강남구가 23일 구청에서 현대백화점과 미래세대를 위한 ESG 실천 교육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현대백화점은 지난해 한국ESG기준원에서 상위 2.4%(19곳)에게만 부여한 A+등급을 달성할 만큼 ESG 환경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기업이다.

전체 사업장의 폐지를 모아 100% 재생지로 된 쇼핑백을 만들어 제공하고, 종이 영수증 제로화 정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백화점은 ESG 캠페인인 ‘그린 프렌즈’에 사용한 이미지 콘텐츠와 영상을 강남구에 제공한다.

구는 이 콘텐츠와 강남인강의 강사진을 활용해 지구환경과 탄소중립을 주제로 한 강의를 제작할 계획이다.

제작된 강의는 6월 중 강남인강 홈페이지(edu.ingang.go.kr)에서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현대백화점의 ESG 캠페인 콘텐츠와 강남인강의 강사가 만나 학생들이 흥미롭게 들을 수 있는 강의를 만들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양 기관이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한 다양한 ESG 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