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노무현 전(前) 대통령 서거 15주기 추도식, 박완수 경남도지사 참석

박완수 도지사, 추도식 찾은 주요내빈과 함께 추모 및 참배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8:38]

노무현 전(前) 대통령 서거 15주기 추도식, 박완수 경남도지사 참석

박완수 도지사, 추도식 찾은 주요내빈과 함께 추모 및 참배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3 [18:38]

▲ 노무현 전(前) 대통령 서거 15주기 추도식, 박완수 경남도지사 참석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박완수 도지사가 노무현 전(前) 대통령 서거 15주기 추도식에 참석했다.

23일 봉하마을 생태문화 공원 특설무대에서 개최된 이번 추도식은 권양숙 여사,정세균 이사장, 문재인 전(前)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김진표 국회의장, 한덕수 국무총리 등 유족과 정부인사, 정치인, 추모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엄수됐다.

노무현 재단은 이번 추도식의 주제를 노무현 전(前) 대통령이 2004년 소르본 대학교에서 했던 연설의 한 구절인 ‘지금의 실천이 내일의 역사입니다’에서 가져왔다고 밝혔다.

추도식은 송기인 신부의 추도사와 15기 추도식 주제영상 상영, 시민 명계남의 추도사, 시민합창단 추모공연, 정세균 이사장의 인사말 순으로 진행됐으며, 이어 대통령 묘역에서 분향과 헌화가 이루어졌다.

추모식을 마친 박완수 도지사는 “노무현 전(前) 대통령께서 바라던 화합과 통합의 의미를 되새기고, 누구나 잘사는 경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