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양주시, ‘제2회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걷기대회’ 성료

세상을 바꾸는 네바퀴, 유니버설디자IN 남양주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8:30]

남양주시, ‘제2회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걷기대회’ 성료

세상을 바꾸는 네바퀴, 유니버설디자IN 남양주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8:30]

▲ 남양주시, ‘제2회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걷기대회’ 성료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남양주다산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강민수)는 지난 23일 장애인의 자립생활 환경 조성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2회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걷기대회’를 개최했다.

‘제2회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걷기대회’는 휠체어의 네바퀴로 행진하며 장애인 보행권의 어려움과 물리적 환경의 불편을 몸소 보여주고, 장애와 상관없이 모든 사람이 무리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유니버설디자인의 필요성을 지역주민들에게 홍보하여 무장애 도시의 토대를 형성하기 위한 캠페인이다.

이번 대회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약 80명이 참여하여 ‘세상을 바꾸는 네바퀴, 유니버설디자IN 남양주’라는 슬로건 아래 사릉에서 출발하여 이석영 광장까지 행진했다.

참여자들은 발달장애인을 선두로 도보가 가능한 장애인, 수동휠체어, 전동휠체어 순서로 금곡동 일대와 홍유릉을 돌아 이석영광장까지 3km를 완주했다.

강민수 센터장은 “더워지는 날씨에도 걷기대회에 참여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우리의 작은 행보가 장애인 보행권을 확보하고, 유니버설디자인으로 무장애 도시를 만드는데 기여할 것이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최재웅 복지국장은 “더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의미있는 행사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라며“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두가 살기좋은 사회로 발전하길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남양주다산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2013년 비영리장애인민간단체로 창립하여 지금까지 지역사회에서 장애인의 권익옹호, 권리증진, 동료상담, 장애인 인식 개선활동, 체험홈 운영 등 지속적인 활동으로 장애인 자립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