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 동구, ‘주민화합․전통계승’ 제20회 판암골단오한마당 성료

창포머리감기, 그네뛰기, 씨름대회, 단오가요제 등 다채로운 전통 행사 열려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16:12]

대전 동구, ‘주민화합․전통계승’ 제20회 판암골단오한마당 성료

창포머리감기, 그네뛰기, 씨름대회, 단오가요제 등 다채로운 전통 행사 열려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6/10 [16:12]

▲ 대전 동구, ‘주민화합․전통계승’ 제20회 판암골단오한마당 성료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10일 쌍청당 특설무대에서 단오를 맞아 개최된 ‘제20회 판암골단오한마당’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에는 박희조 구청장을 비롯한 주요 내빈들과 지역주민 등 1,400여 명이 넘는 많은 인원이 함께했으며, 참여자들은 액운을 쫓기 위해 행했던 창포물 머리감기 재연, 그네뛰기, 수리취떡 먹기, 민속씨름대회 등 전통놀이와 풍습을 즐기며 단오날의 의미를 되새겼다.

아울러, 작년 단오가요제 우승자 조금주 가수의 공연과 단오가요제, 경품행사 등으로 주민들의 흥을 더했고, 가훈써주기, 투호던지기 등 전통 체험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조성대 판암골단오한마당 추진위원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전통문화 행사를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전통문화를 지키고 발전시키는 단오행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우리의 오랜 전통인 단오를 맞아 많은 주민들이 행사에 함께해 전통문화 계승 발전에 동참하여 주신 데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화합과 민속 문화 보존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