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공항소방대,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 민간소방대분야 1위 수상

곽희숙 | 기사입력 2024/06/10 [16:28]

인천공항소방대,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 민간소방대분야 1위 수상

곽희숙 | 입력 : 2024/06/10 [16:28]

▲ 지난 3일부터 5일 공주시 중앙소방대학교에서 진행된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에서 인천국제공항 소방대가 경연에 참가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학재)는‘제37회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에서 인천공항소방대가 민간소방대분야 최우수상(1위)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충남 공주시 중앙소방학교에서 소방청 주관으로 개최되었다.

 

전국 소방기술경연대회는 소방대원의 역량을 증진하고, 우수 소방대원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전국의 소방공무원, 자체소방대, 의용소방대 등을 대상으로 1983년부터 해마다 개최되고 있는 대회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민간소방대 분야가 신설되어 공항, 군(軍), 발전소 등 전국 각 지역별 17개의 자체소방대 70여명이 참가하여 화재진압 경연을 펼쳤다.

 

▲ 지난 3일부터 5일 공주시 중앙소방대학교에서 진행된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에서 우승한 인천국제공항 소방대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인천공항소방대는 인천광역시 대표로 출전하여 신속하고 정확한 화재초기대응 역량을 발휘하여 민간소방분야 최우수상(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이번 경연대회 수상이 안전관리에 대한 인천공항과 소방대원들의 노력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있다”며, “앞으로도 항공기사고 및 화재대비 신속대응과 화재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공항소방대는 항공기구조소방차 8대를 비롯하여 총 20대의 소방차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209명의 소방대원들이 인천공항의 항공기 및 화재사고 발생 시 신속대응을 위해 24시간 운영 중에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