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 서구, 6·25참전유공자 무공훈장 전수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6:40]

부산 서구, 6·25참전유공자 무공훈장 전수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6/17 [16:40]

▲ 부산 서구, 6·25참전유공자 무공훈장 전수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부산 서구는 지난 13일 6·25전쟁에 참전해 공을 세운 故여환승님의 자 여종기 씨와 손 여용직 씨에게 화랑무공훈장을 전수했다.

이는 '6·25 참전유공자 무공훈장 찾아주기 사업'에 따른 것으로써 당시 전황으로 인해 훈장을 받지 못한 호국영웅을 발굴하여 훈장을 전달하고 명예를 기리기 위한 것으로 2019년부터 국방부와 육군본부에서 추진해오고 있다.

공한수 서구청장은 “무공훈장 서훈대상자인 故여환승님과 유가족분께 깊은 감사와 경의를 표한다. 앞으로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참전유공자와 그 유족들의 예우 및 복지증진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