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원시의회 김영택 의원, ‘장안구민회관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발의

박기표 | 기사입력 2021/01/29 [14:22]

수원시의회 김영택 의원, ‘장안구민회관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발의

박기표 | 입력 : 2021/01/29 [14:22]

 

수원시의회 김영택(더불어민주당, 광교1·2동) 의원이 대표발의한 ‘수원시 장안구민회관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오는 2월 1일 기획경제위원회의 심사를 앞두고 있다.

개정안에 따르면 장안구민회관의 시설 명칭과 용도를 정비해 회관에는 교육문화시설, 스포츠시설, 주차시설 및 그 밖의 시설을 둔다.

아울러, 사용료의 감면기준 및 자원봉사 마일리지 점수 사용기준을 명확히 해 감면사유가 둘 이상인 경우에는 감면 비율이 높은 하나만 적용하고, 시에 등록된 자원봉사자로 마일리지 점수가 15,000점 이상인 사람의 사용료 20%를 감면할 수 있다고 규정했다.

이밖에도 시설사용료 및 수강료 납부시기와 국민권익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사용자가 시설 사용을 취소할 경우의 사용료 반환 기준에 대해 명시했다.

김 의원은 “국민권익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구민회관 시설사용을 취소할 경우의 환불 규정과 시설사용료의 감면기준 중 자원봉사 마일리지 기준을 명확히 규정함으로써 장안구민회관을 이용하는 수원시민의 편의를 도모하고자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기획경제위원회 심사를 거쳐 2월 4일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