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산시,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건축물 특별안전점검

장은희 | 기사입력 2021/01/29 [14:22]

안산시,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건축물 특별안전점검

장은희 | 입력 : 2021/01/29 [14:22]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설 명절을 앞두고 다음달 5일까지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백화점, 대형마트, 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25개소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전날부터 시작된 점검은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다중이용시설건축물에 대한 위험요소를 제거, 재난 및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한국가스안전공사 등 관계기관과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민관합동점검반을 편성해 건축, 소방, 가스, 전기 등 분야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시설물 주요 구조부 손상·균열·누수 등 ▲소화기·스프링클러 등 소화설비 안전관리 실태점검 ▲가스·누전차단기 등 적상 작동여부 ▲다중이용건축물 위기상황매뉴얼 작성·관리 및 훈련실태 ▲시설물의 안전점검·정밀진단 등 안전점검 이행실태 등 관리주체 의무이행 사항 등이며, 이번에는 코로나19 관련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병행 점검한다.


점검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중대한 사항은 위험요소가 해소될 때까지 점검개선 등 후속조치 결과를 제출토록 하는 등 집중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자칫 소홀해질 수 있는 안전불감증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하고 즐거운 설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설물 관리자는 물론, 시민 모두가 안전사고 예방에 관심을 두고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