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시, 23일까지 ‘동네문제 해결사’ 참가팀 모집

김용희 | 기사입력 2022/03/14 [13:13]

창원시, 23일까지 ‘동네문제 해결사’ 참가팀 모집

김용희 | 입력 : 2022/03/14 [13:13]

 

창원시(시장 허성무)와 창원시 문화도시지원센터(센터장 배민)는 오는 23일까지 동네문제해결사 ‘우리집 담장너머에는 예술가가 있다’ 사업에 참가할 팀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동네문제해결사 ‘우리집 담장너머에는 예술가가 있다’ 사업은 예술가를 주축으로 마을주민, 문화기획자 등 다양한 주체들이 협력해 이뤄지는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프로젝트이며, 지역의 문제를 직접 발굴하고 해결해 나가는 과정을 통해 문화 주체성을 고취하고, 공동체 중심의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일상 속에서 일어나는 우리동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예술가와 마을주민이 결합해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직접 실행함으로써 문화적 파급효과를 일으킬 수 있는 사업이다.

 

창원시 소재의 예술단체 및 예술가를 중심으로 문화기획자, 마을주민 등 최소 3~5명의 실행팀을 구성하여 신청할 수 있다. 단, 지원 신청하는 예술 단체 및 예술가는 사업자등록증 또는 고유번호증을 소지해야 하고, 권역별로 문화적 접근방안이 필요한 지역으로 사업 대상지역을 선정하되, 대산면, 진북면, 진전면 등 농어산촌 지역은 우선 선정 대상이다.

 

시는 최종 선발된 5팀에게 팀당 1000만 원 내외의 사업 실행비와 사업 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모집기간은 3월 23일까지로 참가를 희망하는 팀은 창원시문화도시지원센터 홈페이지(http://문화도시창원.kr) 또는 창원시청 홈페이지 새소식에서 신청서 서식을 다운받아 작성한 후 메일(cw7161212@naver.com)로 제출하면 된다.

 

김화영 창원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예술인과 동네 주민들이 함께 일상의 문제에 대해 소통하고 해결방안을 만들어가는 과정을 통해 마을공동체 네트워크 사업의 가치를 문화적으로 풀어낼 수 있을 것이다”며 본 사업에 대한 예술가와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