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회원가입 로그인

지역뉴스>경북/대구

기사게재일: [2019-12-10]

이강덕 포항시장, 지역현안해결을 위해 국토부의 적극적 지원 요청

박기표 기자

기사제보 프린트하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이강덕 포항시장은 10일 서울 정동 국토발전전시관에서 김현미 국토부장관 주관, 인구 50만 이상 14개 기초자치단체장을 대상으로 개최된 ‘제1회 국토교통부-기초지자체 도시문제 정책협의회’에 참석하여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국토부의 적극적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협의회에서 이 시장은 철강경기 침체 및 노후국가산단 재생과 지진으로 고통받는 지역민들의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포항철강국가산단의 재생사업과 지진피해지역 주택정비사업 추진의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우선, 포항철강국가산업단지는 1차 금속과 조립금속 등 철강 관련 기업 349개사가 입주해 있으나 50여 년이 지나면서 노후화가 심각해지고, 무엇보다 최근의 철강경기 침체로 휴폐업 업체가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산단 노후화는 먹는 물의 안전을 위협하고 환경 위해 요인으로 시민들의 불안이 가중시키고 있어 환경부에서 실시하는 구무천 생태하천복원사업 등 환경개선사업과 함께 국가 주도의 산업단지 재생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와 함께 지진피해 밀집지역 주택정비사업은 지진피해지역 최우선 과제인 주거안정 실현을 위해서 재건축과 재개발로 주거환경개선, 소규모 주택 정비 등의 사업 추진이 절실한 실정이다.

현행 주택도시기금에서 지원되는 개인 분담금 6000만원으로는 주택 구매가 현실상 어려우므로 저리융자 지원금을 확대해줄 것을 요청하였고, 주택정비사업자의 금융비용 절감을 위한 주택도시기금 융자지원의 필요성에 관해서도 설명했다.

또한, 지진피해 주민의 주거 안정을 위해 소득 기준 등 공공임대주택 입주자격을 지진 피해 주민에 한해 완화하는 공공주택특별법 시행규칙 개정도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앞으로도 중앙정부와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하여 지진 피해와 철강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포항/박기표 기자(pkpyo78@hanmail.net)

0
박기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이전페이지 위로 목록 기사제보 프린트하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댓글쓰기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NAME: PASS: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일동 성호로30 (501호) | 등록번호:경기 아50153 I 등록일자:2010.11.01 | 발행겸편집인:박기표 (사건-사고제보=수원:010-8640-4771/인천:010-9532-9878/경기동부:010-9119-1141/경기남서부:010-2942-8377 경기북부:010-8905-2585/강원:010-4343-9948/제주본부:010-6288-5252/전라북도:010-7942-8137 |  E-mail:press123@ktin.net| press2580@ktin.net | 전화:010-8640-4771(대)
Copyright (c) 2004 KT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