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회원가입 로그인

일반뉴스>사건/사고

기사게재일: [2020-07-01]

광명소방서, 소하동 공장화재 자채진화

박기표 기자

기사제보 프린트하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 신고자의 초기신고와 자체진화 시도로 큰 재산피해 막아 -
광명소방서(서장 박정훈)는 1일 소하동 방향제 생산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신고자의 신속한 신고와 대처로 큰 화재로 확대되는 것을 막았다고 밝혔다.

화재는 1일 오후 4시 25분경 신고자(남/50세/대표)가 공장 출입구 앞에서 포장재 작업 중 멀티콘센트 주변에서 스파크가 발생하면서 주변 종이 포장지에 불이 붙는 것을 보고 주변 소화기를 이용하여 초기진화를 시도했다.

이 과정에서 신고자와 초기진화를 시도한 공장관계자 3명이 연기 흡입과 손에 부상을 입어 현장에서 응급처치 후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다행히 관계자의 초기진화로 공장 벽면 그을림과 펌프, 방향제 포장원료 일부 소실이 있었지만 빠른 대처로 화재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

광명소방서는 은박포장 원료가 멀티콘센트 접점부의 접촉으로 스파크가 발생하여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나 정확한 화재 원인은 조사 중이다.


광명/박기표 기자(pkpyo78@hanmail.net)

0
박기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이전페이지 위로 목록 기사제보 프린트하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댓글쓰기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NAME: PASS: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일동 성호로30 (501호) | 등록번호:경기 아50153 I 등록일자:2010.11.01 | 발행겸편집인:박기표 (사건-사고제보=수원:010-8640-4771/인천:010-9532-9878/경기동부:010-9119-1141/경기남서부:010-2942-8377 경기북부:010-8905-2585/강원:010-4343-9948/제주본부:010-6288-5252/전라북도:010-7942-8137 |  E-mail:press123@ktin.net| press2580@ktin.net | 전화:010-8640-4771(대)
Copyright (c) 2004 KT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