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제주시, 음식점 위생등급제 추진

박상기 | 기사입력 2024/06/14 [10:38]

제주시, 음식점 위생등급제 추진

박상기 | 입력 : 2024/06/14 [10:38]

메인사진 

 

[경인투데이뉴스=박상기 기자] 제주시는 음식점의 위생관리 수준 향상 및 소비자 선택권 보장을 위해 위생수준이 우수한 업소에 등급을 부여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위생등급지정을 희망하는 음식점을 대상으로 위생수준을 평가해 점수에 따라 매우우수(★★★), 우수(★★), 좋음(★)의 3가지 등급을 지정하는 제도이며, 일반·휴게음식점, 제과점 영업자는 누구든지 신청 가능하다.

 

아울러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에서는 위생등급을 희망하는 영업자를 대상으로 1:1 맞춤형 기술을 무료로 지원해 위생등급 평가기준에 대한 영업자의 이해를 돕고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음식점 위생등급이 지정된 업소는 △위생등급 지정서 및 표지판 제공, △유효기간 2년 동안 출입․검사 면제, △상수도 요금 감면 및 위생용품(쓰레기종량제봉투) 지원, △식품진흥기금을 활용한 시설․설비 개․보수 융자지원 등 각종 지원 혜택을 받게 된다.

 

한편, 제주시는 ‘24. 5. 31. 기준으로 308개소에 음식점 위생등급을 지정한 바 있다.

 

박주연 위생관리과장은 “도민과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음식점을 이용할 수 있도록 위생등급지정을 확대해 나가겠다”며, 영업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