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북구 울산숲 봉사단체협의회, 울산숲 가꾸기 현장활동...박천동 구청장도 숲 가꾸기 활동 동참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7:51]

북구 울산숲 봉사단체협의회, 울산숲 가꾸기 현장활동...박천동 구청장도 숲 가꾸기 활동 동참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6/21 [17:51]

▲ 북구 울산숲 봉사단체협의회가 21일 울산숲 가꾸기 현장활동을 실시했다. 박천동 북구청장이 봉사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울산 북구 울산숲 봉사단체협의회가 21일 울산숲 옛 호계역에서 상안교 사거리 구간에서 숲 가꾸기 현장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현장활동에는 박천동 북구청장도 참여해 민선8기 전반기 큰 성과 중 하나인 울산숲 가꾸기 활동에 동참, 단체원들과 수목 이름표를 달고, 유해식물 및 마른잎 제거 활동을 진행했다.

스트로브잣나무, 은목서, 백합나무 등 23종 165개 수목 이름표는 북구자원봉사센터 '캘리사랑봉사단'의 재능기부로 만들어졌다.

울산숲 봉사단체협의회는 농소1·2동 자생단체를 비롯해 지역 환경단체 등 16개 봉사단체로 구성돼 있다. 지난달 발대식 후 단체별 관리구간을 배정받아 매월 수목관리 및 환경정화활동을 하고 있다.

박천동 북구청장은 "울산숲이 푸르게 잘 성장하고 있는 것은 숲 가꾸기에 적극적으로 나서 주시는 주민 덕분"이라며 "지속가능한 미래도시를 만들어 가는 든든한 밑거름인 울산숲이 명품숲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우리 구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